부동산뉴스
부동산뉴스 > 부동산뉴스
소사~원시선 부천구간 역명 2곳 ‘소사역’, ‘소새울역’으로 확정 덧글 0 | 조회 8,427 | 2018-03-26 00:00:00
관리자  







시흥구간 중 능곡역은 시흥능곡역으로, 대야역은 시흥대야역으로 변경

원시~소사 복선전철구간 중 소새울역 예정지. 부천시 제공
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.

▲ 원시~소사 복선전철구간 중 소새울역 예정지. 부천시 제공


경기 부천시는 오는 6월 16일 개통 예정인 소사~원시 복선전철 역명 2곳이 최종 확정됐다고 26일 밝혔다. 

부천 구간 2개 역사 중 ‘복사역’은 ‘소새울역’으로 개정되고 ‘소사역’은 기존 명칭 그대로 사용된다. 시는 온라인과 방문 설문조사를 거쳐 시민들이 공감하는 ‘소새울역’으로 역명 개정을 추진해왔다. 국토교통부 주최로 열린 제9회 역명심의위원회에서 최종 확정됐다. 부천향토문화원에 따르면 소사의 옛 지명이 소새라 불렸다. 하얀 억새가 많다, 모래가 많다는 의미라고 한다. 

시흥시는 시흥구간 중 신천역·대야역명을 신천소래선역·대야소래산역으로 변경 요청했으나 역명심의위원회에서 부결돼 신천역과 시흥대야역으로 잠정 결정됐다. 이로써 원시~소사 노선은 원시~원곡~화랑~선부~석수골~시흥능곡~시흥시청~신현~신천~시흥대야~복사~소새울역 등 모두 12개역으로 이어진다. 총 23.4km로 안산에서 시흥·부천까지 연결된다. 

한편 경기도는 대중교통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‘소사~원시 복선전철’ 구간에 ‘수도권 통합환승할인제’를 적용하기로 했다. 연 20억원이 투입된다. 이 노선이 개통되면 경기 서남부 지역 도민의 교통편익이 향상되고 택지·공단개발 등 교통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. 

이명선 기자 mslee@seoul.co.kr

[출처: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.] http://www.seoul.co.kr/news/newsView.php?id=20180326500022&wlog_tag3=naver#csidx101c28aef79f848bc8e978a19ecf099
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